그동안 관련 근거가 부족하여 제주전략산업육성사업의 정산금, 기술료 사후관리의 어려움이 많았었던 사항들이 이번 기회를 통해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체계로 전환되어 그 의미가 더욱 큽니다.

특히, 제주도에서는 평가단에서 관리된 기술료 적립금의 일정 비율을 다시 재투자할 계획으로 기술성과의 선순환구조를 구축을 통해 제주지역산업발전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하며 제주기업들에 대한 애정의 깊이를 보여주었습니다.

전담기관 지정에 따라 제주지역사업평가단 이승연 단장은 “제주지역사업 발전을 위한 중요한 역할에 있어 신뢰를 가지고 맡겨주신 제주도와 관계자들께 감사드린다” 면서 “ 앞으로 기업과 동행하며 제주지역산업과 함께 발전하는 평가단이 되겠다”라고 했습니다.

광역협력권산업육성사업으로 구축된 3년간의 협력채널을 활용하여 수행기관들이 다양한 정보를 공유하고 새로운 기술개발을 도모하는 등 지속 가능한 프리미엄 소비재 산업의 발전을 위해 프리미엄소비재 산업 협력네트워크 디렉토리북을 제작하고자 합니다.

알찬 내용으로 많은 수행기관, 기업들이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많은 협조 부탁드립니다.